Let us not forget - Yunjung Kang

 
 

Let us not forget - Yunjung Kang
잊지 말아요 - 강윤정 

선택구절

꽃 - 김춘수 

내가 그의 이름을 불러주기 전에는
그는 다만
하나의 몸짓에 지나지 않았다

내가 그의 이름을 불러주었을 때
그는 내게로 와
꽃이 되었다

내가 그의 이름을 불러준 것처럼
나의 이 빛깔과 향기에 알맞는
누가 나의 이름을 불러다오

그에게로 가서 나도 그의 꽃이 되고 싶다

우리들은 모두
무엇이 되고 싶다

나는 너에게 너는 나에게
잊혀지지 않는
하나의 눈짓이 되고 싶다 (선택구절)


작품 설명 

서로에게 잊혀지지 않고싶은 마음은 존재의 의미를 인정받고, 의미있는 관계가 형성되기를 바라는 마음과도 같다. 이것은 즉, 사랑의 관계를 뜻하며 서로에게 의미 있는 존재가 되고싶은 우리의 소망이라 볼수 있다.

 

나는 이번 작품에서 나 / 너 / 사랑 / 존재 / 우리 / 관계 / 가치 / 의미 라는 키워드를 바탕으로 연상 되어지는 형태, 색, 조건, 느낌(감정) 을 통해 큐브 디자인에 접근해 보았다. ‘나’와 ‘너’ 라는 존재는 연결되어 있고, 결국 우리는 하나다 라는 조건 아래 하나의 큐브에서 갈라진 각기 다른 모양의 두 형태를 개성과 다양성에 비추고, 이를 이어주는 끈을 통해 너와 내가 서로 연결되어 있음을 나타내고자 하였다. 또한, 오랜지빛 핑크 색이 주는 따뜻하고 온화함과 재료의 유기적 곡선의 부드러움을 통해 사랑을 표현하고, 여리고 복잡한 우리의 감정의 영역을 다이나믹하게 얽히고 설킨 선들로 가시화 하였다.

 

The thing that we hope not to be forgotten each other is the thing that we desire not only to have a meaningful relationship but also to recognize each existence. This is a love as well as a wish that we become a significance each other.

 

In this project, from the sentence that I’m inspired, I selected keywords : I, Myself / You / Love / Presence / We / Relationship / Value / Meaning, to get inspired at the form, color, condition and emotion in a cube design. I divided a cube into two different pieces of forms, which represents the individuality/diversity, connecting these two with a thread in order to convey a message of the connection one another. Through combining a soft warm orange-pink tone with the delicate organic structure, I tried to evoke a feeling of love, as well as vague and complicated emotions by dynamically tangled lines.

 

< 한글날 메인화면 / Back to the main page